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골든블루, 누적 판매량 3650만병2009년 출시된 36.5도 저도수 위스키

국내 주류 전문 기업 ㈜골든블루(대표이사 김동욱)는 대표 위스키 브랜드인 ‘골든블루’의 누적 판매량이 지난 12월말 기준으로 3650만병(450㎖)을 넘어서며 출시 10주년을 앞두고 의미 있는 판매 기록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골든블루’는 ㈜골든블루가 2009년 국내에 처음으로 출시한 36.5도 정통 저도수 위스키다. 이번에 달성한 3650만병의 판매량은 ‘골든블루’의 위스키 도수이자 ㈜골든블루를 상징하는 숫자인 36.5와 연관된 수치로 ㈜골든블루에게 매우 의미가 큰 판매 성과다. 3650만병의 ‘골든블루’ 위스키병(22㎝)을 세로로 세우면 8030㎞로 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약 960㎞) 4.2회 왕복할 수 있는 양이다.

‘골든블루’는 2015년 3월에 처음으로 판매 1000만병을 돌파했으며 갈수록 빠른 상승세를 이어가 2016년 10월에 2000만병, 2018년 2월에는 3000만병을넘어섰다. 그리고 지난해 12월 말에 누적 판매량 3650만병을 기록하여 출시 10주년인 올해는 판매 4000만병을 돌파해 시장의 확실한 리딩 위스키로 자리잡을 예정이다.

‘골든블루’의 성장은 100% 스코틀랜드산 위스키 원액으로 만들어진 정통위스키의 우수한 품질과 부드러운 목넘김이라는 장점이 크게 작용했다. ‘골든블루’는 판매량만큼 점유율도크게 올라 2015년도에 3위 브랜드로 올라섰고 2016년도에는 2위로 도약했다. 2017년 12월에는 오랫동안 국내 위스키 시장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었던 ‘윈저’를 밀어내고 국내 1등 정통 위스키 브랜드로 거듭났다.

특히 ‘골든블루’는 국내에 처음으로 저도수 위스키의 이정표를 제시한 리딩 브랜드로, 지금까지저도수 위스키 1등 자리를 유지하며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40도미만 저도수 위스키는 지속적으로 상승하여 지난해 10월에는 40도이상 고도수 위스키 보다 많이 팔려 시장의 판도를 바꾸는 이변을 일으켰다.

성낙희  sung-8122@daum.net

<저작권자 © 마트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낙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