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도서/문화
겨울방학 자녀들과 목공예체험국립자연휴양림, 국가통합인증마크 획득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휴양림에서 운영하고 있는 목공예체험과 관련해 국가통합인증마크를 획득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국가통합인증마크 획득은 유아 및 청소년들이 즐겨 참여하는 목공예체험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어린이제품 안전 특별법’ 및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추진했다.

휴양림은 이제 목공예 체험에 대한 안전성을 공인받을 수 있게 됐다.

목공예체험에는 유아숲체험과 산림교육프로그램 대상인 유아와 청소년이 다수 참여하고 있어 재료와 프로그램 진행상 안전성 확보가 특별히 요구돼 왔다.

목공예체험 제품은 편백나무 연필꽂이를 비롯한 27종으로, 국립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와 경기·충청권역 국립자연휴양림 10개소에서 관련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정영덕 소장은 “국가기관 최초로 체험분야 국가통합인증마크를 획득하게 됐다”며 “휴양시설뿐만 아니라 체험프로그램도 품질향상과 안전성 확보를 통해 신뢰받는 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 충청권역 국립자연휴양림: 유명산자연휴양림(경기 가평), 산음자연휴양림(경기 양평), 아세안자연휴양림(경기 양주), 운악산자연휴양림(경기 포천), 중미산자연휴양림(경기 양평), 속리산말티재자연휴양림(충북 보은), 상당산성자연휴양림(충북 청주), 오서산자연휴양림(충남 보령), 용현자연휴양림(충남 서산),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충남 서천)

성낙희  sung-8122@daum.net

<저작권자 © 마트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낙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