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대전시, 명절 식품 합동점검

대전시는 설을 앞두고 명절 식품의 안전성 확보와 양질의 식품 공급을 위해 1월 18일까지 유관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민관 합동으로 5개구 식품위생감시원,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 등이 참여한다.

점검대상은 설 성수식품인 떡류, 식용유지류, 두부류, 다류, 건강기능식품 등을 취급하는 식품제조·가공·판매업소와 전통시장, 대형마트, 고속도로 휴게소 등 81곳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 무허가·무신고 제조·판매 행위 ▲ 표시사항 위반 행위 ▲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판매 행위 ▲ 비위생적 취급 등이다.

시는 식품업소 점검과 별개로 제수용품인 생선류와 전·튀김 음식, 건강기능식품 등을 수거해 산패여부, 식중독균 등 검사를 통해 명절음식의 안전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숙 식품안전과장은 “이번 합동점검으로 안전한 설 성수식품 공급은 물론 고의적인 불법행위와 부적합 제품 유통에 대해 강력한 행정처분을 할 계획”이라고 했다.

성낙희  sung-8122@daum.net

<저작권자 © 마트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낙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