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쇼루밍(showrooming)을 아십니까?오프라인 매장을 전시실 역할로만 여기는 새로운 소비형태

직장인들이 쉬는 주말, 백화점에서 신상을 구입한 뒤 같은 날 온라인 쇼핑몰에서 똑같은 신상이 20~30% 더 저렴하게 판매되는 걸 보면 기분이 어떨까? 인터넷쇼핑몰 판매제품은 단순히 저가 상품이라고만 생각한다면, 당신은 이제 쇼핑의 하수가 될 수 있다.

쇼루밍의 가장 대표적인 사례는 백화점, 브랜드숍, 마트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마음에 드는 옷을 입어보고 꼼꼼히 살핀 뒤 정작 구매는 온라인 쇼핑몰에서 하는 소비하는 행태다. 오프라인매장에서 직접 입어 보는데 비용이 드는 건 아니기 때문이다. 똑같은 제품을 인터넷에선 좀 더 저렴하게 판매하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같은 물건을 비싸게 구매할 필요성을 느끼지 못한다. 게다가 온라인쇼핑몰에서는 할인쿠폰, 주말할인적용 등, 운이 좋다면 최대 반값으로 같은 물건을 구매할 수도 있다.

이처럼 오프라인매장에서 상품을 보고 온라인에서 더 저렴한 가격으로 상품을 찾는 경우를 '쇼루밍(showrooming)' 현상이라고 말한다. 오프라인매장은 단지 전시실(쇼룸showroom)로 전락하고 마는 것이다.

이 같은 쇼루밍 현상이 확산되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전문가들은 “결정에 따른 스트레스를 줄여준다”는 것이 쇼루밍 현상의 확산이유라고 말한다. 구매 후 스트레스를 줄여주는 심리는 즉각적인 피드백 효과와 관련 있다. 온라인쇼핑몰은 구매결정 버튼을 누르고 결제 한 후 그 결정에 따른 결과물인 상품은 최소 2~3일 후에 받게 되는데, 반대로 백화점 매장에서 구매결정과 동시 상품을 손에 쥐게 되는데, 이로 인해 직전의 결정이 합리적인지 잘못된 결정인지를 자꾸 생각나게 만든다. 구매결정에 즉각적인 피드백을 받는다면, 또 즉각적인 구매 후 불만을 느낄 수 있다면 온라인쇼핑몰 구매고객이 직접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보다 피드백의 시간적 여유가 더 길다고 느끼기 때문에 결정에 대한 스트레스를 덜 받는다. 백화점에서 고심 끝에 구매한 제품이라도 집에 오는 길에 불만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처럼 소비결정에 대한 스트레스를 줄여주며 합리적인 소비라고 보일 수 있는 쇼루밍 소비행태지만 뜻밖에도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쇼루밍은 소비자로 하여금 가격에 대한 불안감 해소라는 긍정적인 측면이 간혹 충동적 소비라는 부정적 효과로 이어질 수 있다. 백화점에서 비싼 제품은 선뜻 구매 결심을 못하지만 온라인쇼핑몰에서는 가격에 대한 심리적 저항이 줄어들게 된다. 결국 온라인쇼핑몰에서는 소비를 촉진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소비자 입장에서는 항상 비싸든 싸든 계획적인 구매습관이 꼭 필요하다.

매장에서 상품을 살펴본 뒤 실제 구매는 온라인 등 다른 유통경로로 하는 소비행태를 '쇼루밍(showrooming)' 현상이라고 말한다

이운영 기자  aeoncloud@naver.com

<저작권자 © 마트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운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